오솔길을 시작하며

Visits: 2

오늘 다시 오솔길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몇 개의 글을 올렸지만 오류가 나서 글을 모두 지우고 리셋하고 다시 올립니다. 우연하게 시작된 이곳이지만 이제야 새롭게 손을 봅니다. 티스토리만을 운영하고 이곳에 왔지만 생각처럼 손이 가질 않습니다. 아직 익숙하지 않은 것도 있고, 어떤 글을 써야 할지도 애매해서 미룬 것이 몇 달이 지나고 말았습니다. 무엇을 적든 이곳에 거의 매일 들어올 생각입니다. 물론 글을 항상 적는다는 말은 아닙니다.

특별한 주제는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오솔길을 걸으며 생각나는 이야기를 적어 보려고 합니다. 그리고 제가 좋아하는 책 이야기도 올릴 생각입니다.

워드프레스의 장점은 하루에 몇 개를 써도 괜찮다는 것이고, 하루에 몇 번을 수정해도 부담이 없습니다. 별것 아닌 것 같지만 이게 사람을 참 편하게 합니다. 그래서 글을 적고도 주기적으로 수정하게 될 것입니다. 만약에 어떤 글을 보고 나중에 다시 왔는데 글이 바뀌어 있다면 제가 마음이 변해서 그런 것이니 이해 바랍니다.

그럼 오늘부터 다시 오솔길을 시작합니다.

Leave a Comment